• 홈
  • NEWS
  • News

NEWS

News

[박준금] '병원선' 박준금, 하지원 덕에 목숨 구했다
작성자 : 관리자2017-09-22 12:26


하지원의 발빠른 조치로 목숨을 구한 박준금이 하지원의 엄마를 자처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병원선'에서는 아들인 재걸(이서원 분)을 보러온 한희숙(박준금 분)에게 송은재(하지원 분)가 심근경색이라 진단한 후 응급 처치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희숙은 단순 고질병이라고 생각했던 자신에게 갑작스레 심근경색을 진단하는 송은재의 모습에 당황하고, 청진만으로 심근경색을 진단한 송은재를 믿지 못했던 동료들은 이후 그녀가 심근경색으로 사망한 어머니의 심장소리를 기억하고 청진으로 진단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또한 의식을 되찾은 희숙은 은재의 아픈 과거를 알게되고, 그녀에게 "이제부터 내가 엄마예요. 날 엄마라고 생각해"라고 말하며 따뜻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한편, '병원선'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한국경제TV -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사진 제공> MBC '병원선'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