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NEWS
  • News

NEWS

News

[이병준] KBS1 '미워도 사랑해', 송옥숙과 관계 변화...'중년 로맨스 서막'
작성자 : 관리자2017-12-04 10:53


KBS1 일일드라마 ‘미워도 사랑해’ 이병준이 중년로맨스의 서막을 알렸다. 송옥숙에게 은밀한 개인교습 제안을 받는 등 급격한 관계 발전으로 극에 흥미진진함을 더한 것.


지난 1일 방송된 14회에서는 ‘물뿜기 사건’ 이후 재회를 하는 근섭(이병준)과 행자(송옥숙)의 모습이 그려졌다. 전당포 대신 뷰티사업으로 업종 전환을 해보라는 은조(표예진)의 제안에, 보금(윤사봉)의 가게에서 사업의 기초를 알려준다는 핑계로 일을 하고 있는 근섭을 떠올린 것.


근섭은 자신에게 부탁이 있다는 행자에게 의아함을 품은 것도 잠시 “제가 무슨 도움을 드리면 될까요?”라며 친절히 응했다.


이어 문화센터를 그만 둬 강의를 할 수 없다는 거절에도 “개인적인 과외수업이라도 받고싶다”고 기대감을 표현하는 행자의 모습과 난감해하는 근섭의 모습이 교차되며 둘 사이의 관계가 어떻게 변할지 궁금증을 자극했다.


특히, 가장으로서 책임감을 느끼기는커녕 딸 인우(한혜린)의 명품가방까지 파는 등 ‘등골 브레이커’ 면모를 보였던 근섭이 행자가 재력가임을 안 뒤에 어떤 행동을 취할지도 또 하나의 관전포인트로 떠오른다.


송옥숙과의 급격한 관계 변화로 극에 재미를 더한 이병준은 오는 6일 처음 방송되는 MBC ‘로봇이 아니야’에서는 유승호와 이사회를 둘러싸고 대립각을 펼치는 주요 인물로 등장해 활약할 예정이다.



[텐아시아 - 현지민 기자(hhyun418@tenasia.co.kr)]
<사진 출처> KBS1 '미워도 사랑해' 캡처